'공로상' 안성기 "건강 좋아져…새 영화로 뵙겠다"

제58회 대종상영화제 시상식
공로상 수상
  • 등록 2022-12-09 오후 8:02:52

    수정 2022-12-09 오후 9:58:20

안성기(사진=대종사영화제)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저는 새로운 영화로 찾아뵙겠다”

혈액암 투병 중인 안성기가 건강 회복과 활동 의지로 박수를 받았다.

안성기는 9일 서울 광진구 건국대 새천년홀에서 열린 ‘제58회 대종상영화제’ 시상식에서 공로상을 수상했다.

안성기는 수상 호명 후 영상을 통해 “먼저 올해 수상자들 축하하고, 우리 영화인과 영화를 사랑하는 모든 분께 감사하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안성기는 “오랜 기간 영화배우로 살면서 늙지 않은 줄 알고 나이를 잊고 살았는데 최근 들어 시간과 나이 듦을 멈출 수 없음을 실감한다”는 말로 근황을 대신했다.

안성기는 이어 “한국 영화와 영화인들이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그 뿌리는 선배 영화인들이 심고 키웠고, 또 지금의 영화인들의 탁월한 역량과 땀의 결과라고 생각한다”며 영화인으로서의 자부심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제 건강 많이 걱정해주시는데 아주 좋아지고 있다”며 “새해 복 많이 받으시라”고 당부했다.

올해 대종상영화제 시상식은 ENA를 통해 생중계됐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