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 2023년 AFC 아시안컵 개최권 포기…코로나19 여파

중국, 내년 아시안컵 개최 포기…코로나19 영향
"개최지 중국에서 다른 곳으로 변경될 것"
  • 등록 2022-05-14 오후 8:03:33

    수정 2022-05-14 오후 8:03:33

베이징에서 2023 아시안컵을 홍보하는 광고판 앞에서 사람들이 코로나19 테스트를 받고 있다. 중국은 코로나19로 인해 2023 아시안컵을 개최하지 않기로 했다.(사진=AFPBBNews)
[이데일리 스타in 주미희 기자] 중국이 2023년 열릴 예정이던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축구 대회를 개최하지 않기로 했다.

AFC는 14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중국축구협회(CFA)와 긴 논의를 거쳐 CFA에서 2023년 아시안컵 대회를 주최할 수 없다는 공식 통보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인해 중국이 개최권을 포기하게 된 예외적인 상황을 인정한다”며 “후속 조치에 대해 적정한 때 알리겠다”고 덧붙였다.

2023년 중국 아시안컵은 6월 16일 개막해 7월 16일까지 열릴 예정이었으나, 중국 내 코로나19 확산세가 꺾이지 않아 결국 개최를 포기하게 됐다.

앞서 중국은 상하이, 베이징 등에서 코로나19가 확산하면서 올해 9월 예정됐던 항저우 아시안게임과 6월 청두 유니버시아드 대회도 연기한 바 있다.

중국 관영 통신 신화사에 따르면 중국의 대회 주최 측도 대회 개최지가 중국에서 다른 곳으로 변경될 것이라고 밝혔다.

아시아 지역 최고의 축구 국제 대회인 아시안컵은 4년에 한 번씩 열리며, 우승 팀에는 국제축구연맹(FIFA) 대륙 간 대회인 컨페더레이션스컵 출전권이 주어진다.

한국은 1956년 1회 대회와 1960년 2회 대회에서 연속 우승한 뒤 4차례 준우승(1972·1980·1988·2015년)을 기록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