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닥 마감]美경기둔화 우려에 코스닥 730선 '털썩'

전거래일보다 1.03% 내린 732.95 마감
외인 1128억·기관 1546억 '팔자'
전날 美ISM지수 50 밑돌며 침체 우려 확대
이지케어텍, 사우디 수출 부각되며 30% 上
  • 등록 2022-12-02 오후 3:48:24

    수정 2022-12-02 오후 3:48:24

[이데일리 김보겸 기자] 코스닥이 외국인과 기관 매도 속에 730선 초반으로 내려앉았다. 1%대 약세다.

2일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코스닥 지수는 전거래일보다 7.56포인트(1.03%) 내린 732.95에 거래를 마쳤다.



740.13으로 출발한 지수는 장 초반부터 기관과 외국인 매도세에 하락세로 시작했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전거래일보다 1.00원 오른 1300.70원에 거래를 마쳤다. 외국인은 1128억원어치 코스닥을 팔았다.

기관 역시 나흘만에 매도세로 돌아서 1546억원을 팔았다. 금융투자가 1428억원을 팔았고 투신도 156억원 순매도했다. 다만 개인은 나홀로 2740억원을 사들였다.

프로그램매매에서는 차익거래 12억원 순매도, 비차익거래 1230억원 순매도로 총 1242억원의 매물이 나왔다.

이날 하락세는 전일 미국 ISM 제조업 지수가 기준점인 50을 밑돌면서 경기 침체 우려감이 커진 탓으로 풀이된다.

1일(현지시간)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이날 미국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블루칩을 모아놓은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0.56% 하락한 3만4395.01에 거래를 마쳤다. 대형주 중심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0.09% 내린 4076.57에 마감했다. 반면 기술주 위주의 나스닥 지수는 0.13% 오른 1만1482.45를 기록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들은 대부분 내렸다. 에코프로비엠(247540)이 5200원(4.52%) 내리며 10만9900원을 기록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엘앤에프(066970)도 각각 2.44%, 1.34% 하락했다. 카카오게임즈(293490)는 2.54% 하락한 4만2150원을 기록했다.

에코프로(086520)는 5.30% 급락했고 셀트리온제약(068760)도 3.11% 내렸다.

반면 네옴시티 관련주는 급등했다. 이지케어텍(099750)은 사우디 네옴시티 병원 논의가 진행되는 가운데 작년 사우디 국가방위부에 원격의료솔루션을 수출하기로 한 사실이 부각되며 30% 상한가를 찍었다.

3개 종목이 상한가를 기록했으며 586개 종목이 올랐다. 하한가 없이 834개 종목이 내렸고 127개 종목은 제자리에 머물렀다.

한편 이날 거래량은 8억3026만주를 기록했다. 거래대금은 6조9억8000만원으로 집계됐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