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팁]세전 최소 연 6.7% 지급하는 키움 ELB 재출시

  • 등록 2022-12-06 오전 9:30:56

    수정 2022-12-06 오전 9:30:56

[이데일리 유준하 기자] 키움증권은 오는 8일 오후 1시까지 세전 최소 연 6.7%를 지급하는 제405회 주가연계파생결합사채(ELB) 등 원금지급형 ELB 3종을 판매한다고 6일 밝혔다.

해당 금융상품들은 발행사인 키움증권이 원리금의 지급을 책임지는 상품으로, 키움증권의 부도 및 파산 등을 제외하면 원금이 보장되는 상품이다.

키움증권 제405회 ELB는 삼성전자 보통주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상품으로 만기는 9개월이다. 만기평가일에 기초자산인 삼성전자 주가가 최초가격의 10배 이하인 경우 세전 연 6.70%를 수익으로 지급하고, 만기평가일에 삼성전자 주가가 최초가격의 10배를 초과한 경우 세전 연 6.71%를 수익으로 지급한다.

함께 판매중인 키움증권 제403회 ELB는 만기3개월에 세전 연 6.00~6.01%를 지급하는상품이며, 제404회 ELB는 만기6개월에 세전 연 6.40~6.41%를 지급하는 상품이다. 기초자산과 구조는 제405회 ELB와 같다.

키움증권 담당자는 “앞서 진행했던 2주간의 특판 ELB 청약금액이 모두 모집한도를 초과했을 정도로 최근 키움 특판 ELB의 인기가 높은데 11월 4째주는 총 모집한도 700억원에 2500억원 가량의 청약이 들어왔고, 12월 첫째주는 총 모집한도를 1500억원으로 늘렸음에도 청약신청금액이 약 2000억원 들어와 완판됐다”며 “최근 은행권의 고금리 예금 특판이 줄어드는 추세인 데다가, 당사에서 판매되는 ELB상품은 중도상환시에도 세전 연 3%의 수익을 지급하는 것이 투자자에게 매력적인 부분일 것”이라고 말했다.

위 상품들은 각 500억원 한도로 판매하며 키움증권 홈페이지, 홈트레이딩시스템(HTS) 및 영웅문S 모바일앱으로 매수가 가능하다. 최소 매수 단위는 100만원이다. 청약률이 100%를 넘으면 청약신청금액에 비례하여 안분배정되며, 배정되지 않은 금액은 청약마감 당일 오후 4시쯤 환불처리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