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코위버, 신축 건물 광케이블 설치 의무화...국내 통신사 공급 부각 '강세'

  • 등록 2022-11-29 오후 2:32:03

    수정 2022-11-29 오후 2:34:10

[이데일리TV 심영주 기자] 코위버(056360) 주가가 오름세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신축 건물에 대해 광케이블 구축을 의무화하기로 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코위버는 광전송장비 전문기업으로 KT, SK텔레콤, LG유플러스 등을 주요 거래처로 두고 있다.

29일 오후 2시31분 코위버는 전일 대비 3.94% 오른 713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신축 건물에 대해 광케이블 구축을 의무화하고 주거목적 오피스텔에 대해서는 구내회선 수 확보기준을 완화하는 내용의 ‘방송통신설비의 기술기준에 관한 규정(대통령령)’ 개정안이 국무회의에서 의결됐다고 밝혔다.

개정안에는 신축하는 모든 건축물은 꼬임케이블과 광섬유케이블을 병행 설치하도록 구내통신 회선 기준을 강화하는 내용이 담겼다.

또 과기정통부는 최근 증가하고 있는 메타버스 등 미래융합서비스와 10기가 인터넷서비스 등 대용량·고품질 서비스의 이용기반을 마련해 미래 인터넷 수요에 대비할 수 있도록 신축건물의 광케이블 구축을 의무화했다.

코위버는 유선 광전송장비 등의 제조, 판매를 주요 사업으로 영위하고 있다. 국내 주요 통신사업자에게 광전송장비를 공급하고 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