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원혁 LX판토스 대표, ‘한국물류대상 은탑산업훈장’ 수상

제30회 한국물류대상 시상식에서 최고 훈격 수상
물류대란 속 수출기업 공급망 안정화 등 인정받아
“한국이 물류산업 발전 이끌어가도록 정진할 계획”
  • 등록 2022-11-01 오전 10:07:58

    수정 2022-11-01 오후 9:37:42

[이데일리 박순엽 기자] 최원혁 LX판토스 대표이사가 코로나19 시기 국내 수출입기업의 공급망 안정화를 지원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LX판토스는 최 대표이사가 1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제30회 한국물류대상’ 시상식의 최고 훈격인 은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고 이날 밝혔다.

최 대표는 코로나19에 따른 글로벌 물류대란 시기 LX판토스가 글로벌 종합물류 대표 기업으로서 국내 수출입기업의 공급망 안정화 지원을 통해 국익에 크게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 한국통합물류협회 협회장으로서 정부와 물류업계 간 가교 역할을 하면서 물류산업 발전과 선진화에 힘써 국내 물류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한 단계 끌어올렸다는 평가를 받는다.

최 대표는 “대한민국 물류 분야 최고의 영예인 한국물류대상 은탑산업훈장을 받게 돼 무한한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우리나라가 글로벌 물류산업 발전을 이끌어가는 선도 국가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더욱 정진하겠다”고 말했다.

올해 30회째를 맞이하는 한국물류대상에선 산업훈장 1명, 산업포장 2명, 대통령·국무총리 표창 10명(개인·단체)이 수상했다. 지난 2019년 이후 3년간 한국물류대상 최고 훈격은 동탑산업훈장이었으나 올해 최 대표가 은탑산업훈장을 수훈함으로써 훈격이 격상됐다.

최원혁 LX판토스 대표이사 (사진=LX판토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