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시속 200㎞로 도주한 불법체류자 차량 헬기 추격해 검거

경기남부청 고속도로순찰대, 베트남 남성 입건
영동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 위반 단속에 줄행랑
  • 등록 2024-02-12 오후 9:35:35

    수정 2024-02-12 오후 9:35:35

[이데일리 김범준 기자] 경찰이 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 위반 단속을 피해 달아나던 불법체류자 차량을 헬기 추격으로 검거했다.

경찰 헬기가 도주 차량을 쫓고 있는 모습.(사진=경기남부경찰청)
경기남부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는 12일 도로교통법 및 출입국관리법 위반 혐의로 베트남 국적의 불법체류자 20대 남성 A씨를 형사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0일 오후 3시께 경기 용인시 영동고속도로 강릉 방향 양지터널 부근에서 버스전용차로를 위반 주행하다가 명절 교통 상황을 살피던 경기남부청 고속도로순찰대 순찰 차량에 발견됐다.

경찰은 즉시 사이렌을 울리며 정차할 것을 명령했지만, A씨는 차로를 급변경하면서 최고 200㎞의 속도를 내며 도주했다.

A씨 차량이 덕평 나들목(IC)에서 국도로 벗어나자, 공중 순찰 중이던 경기남부청 항공대 소속 경찰 헬기가 하늘 위에서 도주 차량을 추격했다. 도주 차량은 경기 이천시 마장면 프리미엄 아웃렛 부근까지 총 20㎞를 달아났다가 막다른 길에 몰리면서 결국 경찰에 체포됐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무면허 상태였으며, 동승자 3명 중 1명은 불법체류자인 것으로 확인되면서 법무부 출입국관리 당국에 신병을 인계했다.

경찰 관계자는 “공중에 멈춰 서 있는 경찰 헬기를 따라 언덕길을 올라가 A씨 등을 검거할 수 있었다”며 “A씨는 ‘경찰이 잡으려고 하니 놀라서 도망친 것’이라는 진술을 했다”고 전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곧 만나요~
  • 24학번 '개'내기
  • 한국 사랑해요
  • 천상계 미녀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