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연희 "SM 출신, 소녀시대와 연습생 생활"

  • 등록 2022-05-21 오전 10:45:01

    수정 2022-05-21 오전 10:45:01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배우 이연희가 가수 연습생 시절을 추억했다.

이연희는 20일 방송한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허영만은 이연희에게 “처음엔 걸그룹을 했다고 하지 않았냐”고 물었다. 이에 이연희는 “초반에 소속사가 SM엔터테인먼트였다. 소녀시대 친구들과 같이 연습생 시절을 보내서 그렇게 알고 계신 거 같다”고 설명했다.

허영만은 “소녀시대면 쟁쟁한 그룹 아니냐. 소녀시대로 데뷔하는 게 좋았을까 지금이 나을까…”라고 반응했다. 이연희는 “왜 그랬는지 모르겠는데 연습생 생활을 거치면서 연기가 더 하고 싶어졌다. 그래서 연기자의 길을 선택한 것”이라고 말을 이었다.

이연희는 “연기 시작 후 오디션을 정말 많이 봤고 많이 떨어지기도 했다”며 “제가 키가 큰 편이라 남자배우랑 키가 맞지 않는다는 이유로 떨어지기도 했다”고 지난날을 돌아봤다.

허영만은 “그때 당시 오디션에서 떨어뜨린 사람들이 나중에 크게 후회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연희는 “그렇게 생각하면 좋죠”라며 활짝 웃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