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록이 날 따라온다” 호날두, 사우디 리그 득점 신기록... 득점왕 등극

알이티하드전서 멀티 골 기록하며 4-2 승리 이끌어
34·35호 골 기록하며 사우디 리그 득점왕 등극
사우디 리그 한 시즌 최다 득점 기록도 경신
EPL·라리가·세리에A 이어 4개 리그 득점왕 차지
  • 등록 2024-05-28 오전 9:55:07

    수정 2024-05-28 오전 9:55:07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알나스르). 사진=AFPBB NEWS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알나스르). 사진=AFPBB NEWS
[이데일리 스타in 허윤수 기자] “난 기록을 좇지 않는다. 기록이 날 따라온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9·알나스르)가 사우디아라비아 무대에서 또 하나의 신기록을 세웠다.

호날두는 28일(한국시간) 사우디 리야드의 알아왈 파크에서 열린 2023~24 사우디 프로리그 34라운드 최종전에서 2골을 몰아치며 팀의 4-2 승리를 이끌었다.

리그 11경기 연속 무패(9승 2무) 행진을 달린 알나스르(승점 82)는 리그 2위로 시즌을 마무리했다. 1위 알힐랄(승점 96)에는 승점 14점 뒤처졌다.

이날 호날두는 팽팽했던 0의 균형을 깼다. 전반 추가시간 호날두가 재빠르게 상대 수비 뒷공간을 파고들었다. 이어 한 번에 넘어온 패스를 가슴으로 잡아둔 뒤 침착하게 골망을 흔들었다.

호날두의 질주는 멈추지 않았다. 후반 21분에도 절묘한 뒷공간 공략으로 상대 수비수의 퇴장을 유도했다. 3분 뒤 코너킥 상황에선 정확한 헤더로 추가 득점을 터뜨렸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알나스르). 사진=AFPBB NEWS
34, 35호 골을 연달아 기록한 호날두는 27골에 그친 알렉산다르 미트로비치(30·알힐랄)를 제치고 득점왕에 올랐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2007~08시즌), 스페인 라리가(2010~11, 2013~14, 2014~15시즌), 이탈리아 세리에A(2020~21시즌)에서 득점왕 타이틀을 거머쥐었던 호날두는 사우디 무대까지 4개 리그 득점왕을 석권했다.

특히 호날두의 35골은 사우디 리그 역대 한 시즌 최다 득점이다. 이전 기록은 2018~19시즌 모로코 출신의 압데라자크 함달라의 34골이었다.

올 시즌 호날두는 리그 31경기에서 35골 11도움을 기록했다. 공식전으로 범위를 넓히면 44경기 44골 13도움. 40대를 앞둔 선수라곤 믿기지 않는 득점력이다.

경기 후 호날두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난 기록을 좇지 않는다. 기록이 날 따라온다”라며 기록 제조기의 자부심을 드러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우리 엄마 맞아?
  • 개더워..고마워요, 주인님!
  • 공중부양
  • 상큼 플러팅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