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밀리의 서재, 펜싱 박상영·배우 윤진서 에세이 연재한다

밀리 오리지널 연재 콘텐츠 라인업 공개
  • 등록 2022-01-20 오후 5:45:17

    수정 2022-01-20 오후 5:48:15

[이데일리 장병호 기자] 독서 플랫폼 밀리의 서재는 펜싱 금메달리스트 박상영,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허규형, 배우 윤진서 등이 참여하는 밀리 오리지널 연재 콘텐츠의 라인업을 20일 공개했다.

밀리의 서재에서 1월부터 연재를 시작하는 밀리 오리지널 콘텐츠(사진=밀리의 서재)
밀리의 서재는 밀리의 서재에서만 만날 수 있는 오리지널 콘텐츠를 연재 형태로 선보이며 매일 혹은 매주 새로운 읽을거리를 발견하게 해 독서의 재미를 더하고 있다.

펜싱 선수 박상영의 에세이 ‘금메달리스트의 메모의 이유’는 20일부터 3개월간 매주 목요일 공개된다. 박상영 선수는 치열한 훈련 과정 중 훈련 일지를 꼼꼼하게 기록으로 남겨 화제가 됐다. 밀리의 서재를 통해 단독으로 공개되는 이번 에세이는 그가 경험으로 체득한 ‘기록한다는 것’의 의미와 이유를 전한다.

21일부터는 인기 팟캐스트 ‘뇌부자들’의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허규형이 지은 ‘오늘부터 새로운 마음과 시선’을 연재한다. 매주 금요일마다 다양한 사례와 이해를 돕는 비유를 바탕으로 한 정신과적 이론을 5개월 동안 선보일 예정이다.

배우 윤진서와 영화감독 정재은이 함께 쓴 에세이 ‘서로의 발견’은 오는 28일부터 매주 금요일마다 3개월간 연재된다. 두 사람의 거주지인 제주와 서울의 거리만큼 서로의 사이에 생긴 공백을 SNS나 문자 메시지 대신 긴 편지로 채우며 자신과 상대방을 좀 더 깊이 발견해 나가는 과정을 담았다.

최근 주목받는 SF 장르에서도 마니아들의 시선을 사로잡을 새로운 콘텐츠를 선보인다. SF 작가 문녹주의 단편집 ‘그 사람은 죄가 없어요’을 20일부터 매주 화, 목요일마다 총 8회에 걸쳐 연재한다. SF와 스릴러를 가로지르며 작가만의 독특한 세계를 엮어낸 단편집이다.

김태형 밀리의서재 콘텐츠본부장은 “밀리의 서재가 연재 형태로 선보이는 오리지널 콘텐츠는 높은 완독할 확률을 보이며 공개될 때마다 밀리 회원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다”며 “2030세대의 공감대와 취향을 폭넓게 아우를 수 있도록 더욱 젊은 감각으로, 동시에 보다 다채로운 주제를 다룰 수 있도록 밀리 오리지널 라인업을 풍성하게 꾸려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