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허브, ‘네이버페이’ 도입…로컬 강화 전략 박차

페이코, 카카오페이 서비스에 이어 ‘네이버페이’ 도입
국내 3사 간편결제 서비스 구축 완료
한국 로컬라이징 강화 전략에 박차 가해
  • 등록 2022-07-05 오전 11:03:49

    수정 2022-07-05 오전 11:03:49

[이데일리 윤정훈 기자] 세계 최대 건강 라이프 쇼핑몰 아이허브(iHerb)가 국내 최대 간편결제 서비스 ‘네이버페이’와 손잡고, 한국 소비자 대상의 간편결제 서비스를 강화한다고 5일 밝혔다.

(사진=아이허브)
한국 소비자들은 아이허브 웹 사이트 및 앱에서 쇼핑 후 편리하게 네이버페이로 바로 결제가 가능하다. 이로써 아이허브는 기존에 도입한 페이코, 카카오페이를 포함해 국내 3대 간편결제 서비스를 모두 제공하게 됐다.

아이허브는 스마트 컨슈머인 한국 소비자들의 눈높이에 맞춰 수준 높은 로컬라이징 전략을 추진해왔다. 이 전략의 일환으로 이미 10여 년 전부터 한국어 지원 및 원화 표시, 한국어 상담 서비스, 72시간 배송 시스템을 차례로 구축해왔다.

아이허브가 한국 시장 로컬라이징 강화 전략의 하나로 이번에 도입한 네이버페이는 가입자가 약 3000만명에 달하는 국민 간편결제 서비스다. 네이버 ID만 있으면 공인인증서, 보안카드 등의 인증 절차를 거치지 않아도 간편하게 결제할 수 있다. 네이버페이 포인트 또는 연결된 신용·체크카드 등 원하는 수단으로 결제할 수 있으며 6자리 비밀번호, 지문 인증 등 본인이 설정한 방식으로 인증하여 쉽고 편리한 결제가 가능하다. 모든 결제 내역은 네이버페이 앱 또는 네이버 앱 및 웹 사이트를 통해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과거에는 해외직구 플랫폼인 아이허브에서 결제하려면 비자·마스터카드 등 해외 결제가 가능한 카드가 필요했다. 하지만 네이버페이, 페이코, 카카오페이 등 국내 간편결제 서비스를 도입하면서 기존에 사용하던 국내 전용 카드 및 해외 겸용 카드로도 결제가 가능해졌다. 국내 소비자들에게 더욱 편리하고 차별화된 해외직구 쇼핑 경험을 제공하게 된 것이다.

최지연 아이허브 코리아 지사장은 “글로벌 안테나 시장으로 주목받고 있는 한국 시장에 맞춰 네이버페이 결제 방식을 추가함으로써 한국 소비자들에게 다양한 결제 선택권을 제공하게 돼 기쁘다”며 “아이허브는 한국 고객들이 해외 직구를 보다 편리하고 안전하게 즐길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