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자철 2-0·한준희 2-1…포르투갈전 韓 승리 점쳐

  • 등록 2022-12-02 오후 5:19:08

    수정 2022-12-02 오후 5:19:08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KBS의 2022 카타르 월드컵 해설위원 구자철과 한준희가 우리 대표팀의 조별예선 3차전 승리를 점쳤다.

2일 KBS에 따르면 구자철은 대표팀이 포르투갈전에서 2-0으로 승리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았다. 4년 전 펼쳐진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독일을 2-0으로 꺾으며 전 국민을 들썩이게 했던 ‘카잔의 기적’ 주역이기도 한 그는 “카잔에서도 했으니, 이번에도 충분히 승리를 가져올 수 있다”며 대표팀 선수들에 대한 신뢰를 드러냈다.

한준희 역시 예상 스코어는 다르지만 대표팀이 승리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앞서 카타르-에콰도르, 미국-웨일스, 네덜란드-세네갈 경기 결과 예측에 성공한 바 있는 한준희는 대표팀이 포르투갈을 2-1로 꺾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대표팀은 포르투갈전에서 반드시 승리해야 16강 진출에 대한 희망을 걸어볼 수 있다. 한국과 포르투갈의 경기는 3일 0시에 시작한다. KBS 중계방송은 해설위원인 구자철, 한준희와 캐스터인 KBS 아나운서 이광용이 함께 책임진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