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T부

강민구

기자

시계 앞자리 뒷자리 시간전
[재송]20일 장 마감 후 주요 종목 뉴스
시계 앞자리 뒷자리 시간전
IAEA 사무총장 "북한 핵실험 임박, 우려되는 문제"
동그라미별표
시계 앞자리 뒷자리 시간전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에 우리나라가 찬성? 정부 "주관적 보도 우려"
시계 앞자리 뒷자리 시간전
'루나·테라' 사태에 놀란 G7..암호화폐 규제 속도 빨라지나
시계 앞자리 뒷자리 시간전
핀란드·스웨덴 나토 가입에 위협 느낀 러시아 "서부에 군부대 신설"

더보기

강민구의 星별우주 +더보기

  • 발사 한달 앞둔 누리호, 작년과 어떻게 다를까[강민구의 星별우주]
    강민구 기자 2022.05.14
    [이데일리 강민구 기자] 국산 로켓 누리호가 1차 발사의 아픔을 딛고 다시 우주로 향할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누리호는 다음 달 15일 전남 고흥군 나로우주센터 제2발사장에서 발사될 예정입니다. 기술적 문제나 기상 악화 등 변수가 없다면 이날 발사가 이뤄질 전망입니다.이번에 발사될 누리호는 작년 10월 21일 발사된 누리호와 거의 같습니다. 지난 1차 발사에서 위성 모사체를 목표 고도인 700km까지 도달시켰지만, 3단 엔진이 계획보다 빨리 중지됐기 때문에 일부 보완 작업이 이뤄져 일부 차이가 있습니다.지난 10월 발사이후 가동된 발사조사위원회는 누리호가 임무를 완수하지 못한 이유가 3단 산화제탱크의 헬륨탱크 고정지지부가 풀렸기 때문인 것으로 확인했습니다.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연구진은 이 같은 조사 결과를 토대로 3단 엔진에 대한 일부 설계를 보완해 산화제탱크의 헬륨탱크 하부지지부와 맨홀덮개의 구조를 보강했습니다.3단 산화제탱크 형상(왼쪽)과 실물(오른쪽),(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지난 발사에서 위성 모사체를 썼던 것과 달리 실제 위성을 탑재한다는 점도 차이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다음 달 발사에서는 실제 위성인 성능 검증 위성이 누리호에 탑재될 예정입니다. 진짜 누리호 발사라고 할 수 있는 내년초에 이뤄질 3차 발사에서 1.5톤급 차세대 소형위성 2호를 실어 발사할 계획이기 때문에 이보다 규모가 작은 위성을 미리 탑재해 궤도에서 작동하는지 살펴보기 위해서입니다.성능검증위성은 누리호의 발사 성능을 검증하기 위해 개발된 위성입니다. 국내에서 개발한 우주기술들을 확인하기 위한 탑재체와 함께 조선대, 서울대, KAIST, 연세대에서 개발한 큐브위성 4기가 탑재됩니다.성능검증위성 형상.(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성능검증위성의 중량은 약 180kg으로 누리호의 탑재 중량인 1.5톤 보다 작습니다. 발사가 성공적으로 이뤄진다면 위성들은 600~800km 사이의 태양동기궤도에서 2년 동안 임무를 수행할 예정입니다. 국내에서 개발한 발열전지, 제어모멘트자이로, S-band 안테나를 탑재해 우주환경에서 탑재체가 설계에 따라 작동하는지 확인할 계획입니다.발사가 성공적으로 이뤄진다면 우리나라가 스스로 개발한 발사체를 통해 위성을 처음 탑재해 우주 궤도에 투입하는 데 성공한 나라가 됩니다.정부는 누리호 2차 발사가 성공하면 내년 초 3차 발사에 나설 계획입니다. 3차 발사에서는 실제 운용할 차세대 소형위성 2호를 실어 발사할 예정입니다.
  • 브라질서 로켓 쏘고~초소형위성 올리고..진화하는 韓 스타트업[강민구의 星별우주]
    강민구 기자 2022.05.07
    [이데일리 강민구 기자] 우리나라 스타트업이 만든 로켓과 인공위성이 우주로 올라가면 어떨까요? 우주 개발 사업이 정부 주도에서 민간 주도로 바뀌는 뉴스페이스 시대가 개막한 가운데 국내 스타트업들이 로켓, 인공위성 기술력을 발판으로 관련 시장 진출을 가시화하고 있습니다.그 주인공은 우주 발사체 스타트업 이노스페이스와 초소형 인공위성 종합 솔루션 스타트업 나라스페이스테크놀로지입니다. 해당 기업들은 대규모 투자를 유치하는 한편 우주 시장을 개척할 본격적인 준비에 나서고 있습니다.◆이노스페이스, 하이브리드 로켓에 브라질 탑재체 실어 발사이노스페이스는 액체 로켓과 고체 로켓의 장점을 합친 하이브리드 로켓 기술을 독자개발하고 있습니다. 연말에는 시험발사체를 브라질에서 쏘아 올릴 계획입니다.하이브리드 로켓은 고체상태의 연료와 액체상태의 산화제를 이용해 구조가 단순하고, 추력 조절이 가능하다는 장점을 합친 기술로 제작기간이 짧고 안전성·경제성을 갖췄습니다. 이노스페이스는 추력 15톤급 하이브리드 로켓엔진을 사용하는 소형위성 발사체 ‘한빛’을 개발해 관련 시장에 도전할 계획입니다.최근에는 브라질 공군 산하 항공과학기술부의 관성항법시스템 ‘SISNAV(시스나브)’를 발사하기 위한 협약도 체결했습니다. SISNAV는 브라질 항공과학기술부와 관련 기관에 의해 개발 중인 관성항법시스템으로 로켓의 비행 위치, 속도, 자세 등을 측정하는 항법장치입니다.연말에 브라질 알칸타라 발사센터에서 ‘한빛-TLV(시험발사체)’ 시험발사를 할때 이 탑재체를 실어 발사체와 탑재체 발사 성과를 확인할 예정입니다.우리나라 스타트업이 브라질 항공과학기술부와 상호 기술 발전과 지속적인 파트너십을 약속했고, 세계 소형위성 발사체 시장에 안정적으로 진출하기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는 의미가 있습니다.◆나라스페이스, 100억원 투자 받아초소형 인공위성 종합 솔루션 기업인 나라스페이스테크놀로지도 최근 100억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는 소식을 전했습니다. 2020년 8월 35억원 규모의 프리A 시리즈 투자에 이은 것으로 KDB산업은행, 하나벤처스, 코오롱글로텍이 새로 참여했습니다.나라스페이스는 초소형 인공위성의 시스템과 부품을 직접 제작하고 위성 데이터 활용 플랫폼까지 제공하는 기업입니다. 위성에서 얻은 영상을 딥러닝 기술로 원래 해상도의 약 3~4배 이상으로 높이는 초해상화를 통해 기존 초소형 인공위성의 한계를 넘는 고해상도 위성 촬영 서비스를 할 예정입니다.내년 상반기에는 직접 만든 위성인 옵저버 1호를 우주로 올려 성능을 검증하고, 이에 앞서 이달 중 웹 기반의 위성 데이터 분석 플랫폼 ‘어스페이퍼’도 출시할 계획입니다.옵저버는 가로·세로 20cm, 높이 40cm의 초소형 인공위성으로 너비 1.5m 이상의 지구 속 물체를 식별할 수 있습니다. 초소형 인공위성을 군집으로 운용하면 중대형 인공위성 1대를 운용할 때보다 짧은 시간 간격으로 지구 데이터를 수집하고, 비용은 아낄 수 있습니다.박재필 대표는 “5년 이내에 100기 이상의 위성을 발사해 세계 주요 도시에 실시간 위성 감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목표”라며 “전 지구에서 일어나는 정보를 가장 빠르고 정확하게 제공하는 글로벌 우주 기업으로 성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습니다.나라스페이스테크놀로지 위성 개발자들의 단체 사진.(사진=나라스페이스테크놀로지)
  • 우주강국들은 어디에 항공우주청을 만들었을까[강민구의 星별우주]
    강민구 기자 2022.05.01
    [이데일리 강민구 기자] 대통령직 인수위원회가 경남 사천에 항공우주청 설립을 사실상 확정했습니다. 사천에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을 비롯한 항공우주 기업, 한국산업기술시험원 우주부품시험센터와 같은 기관이 있고, ‘지역 균형 발전’ 차원에서도 필요하다고 봤기 때문입니다.하지만 대전에서는 정부출연연구기관, KAIST, 쎄트렉아이 등 우주 기업 등이 있고, 세종 정부청사 등과 연계하기 쉽다는 점을 내세우며 결정에 반발하고 있습니다. 유치 지역 선정에서 공론화 과정이 부족했다는 점, 독립 우주기관이 아니라는 점, 항공과 달리 연구개발이 중요한 우주의 특성을 반영하지 못했다는 점, 대덕특구의 장점을 고려하지 못했다는 지적도 잇따르고 있습니다.이처럼 반발이 있지만 현재로서는 우리나라 항공우주청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정부조직 형태로 경남 사천에 들어설 가능성이 유력한 상황입니다. 해외에서는 우주기구에 대한 지배구조(거버넌스)는 어떻게 만들었고, 어디에 있을까요.주요 해외 우주청은 독립성을 강화하는 방향, 수도권 인근 지역에 설립됐다.(자료=이미지투데이)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천문연구원 등의 데이터베이스 자료 등을 살펴보면 우주 선두국들은 주로 독립성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정부 조직을 만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미국항공우주국(NASA)은 미국 연방정부가 운영하는 독립 우주기관입니다. 러시아는 해체된 러시아 연방우주청의 기능과 로켓우주기업연합을 합병해 지난 2015년 설립된 이래 러시아 국영기업으로서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총리실 산하나 우주전담 부처에 조직을 구성해 독립성을 인정해주는 나라들도 있습니다. 인도는 총리실 산하 우주부에 우주개발을 수행하는 우주청인 인도우주연구기구를 설립해 운영하고 있고, 일본은 총리실 산하 우주전략실에 우주청을 두고 있습니다.독립성 강화는 신흥국들에서도 나타납니다. 우리나라처럼 달탐사 연합체인 ‘아르테미스 협정’에 서명한 브라질은 지난 1994년에 브라질우주청을 설립하고, 대통령에게 직접 보고하는 체계를 갖췄습니다.캐나다, 이탈리아, 스페인, 아르헨티나처럼 일부 국가들은 독립성 없이 부처 차원의 위상만 부여하기도 했습니다. 캐나다우주국은 혁신·과학기술부 산하에 운영되고 있습니다. 이탈리아우주국, 스페인 국가 항공우주기술연구소, 아르헨티나우주국은 각각 교육대학연구부, 국방부, 외교부에 보고합니다.항공우주청은 주로 수도권이나 대도시에 주로 자리 잡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미국항공우주국(워싱턴 DC), 중국국가항천국(북경), 유럽우주국(파리), 러시아연방우주국(모스크바), 일본항공우주개발기구(동경) 등이 대표적인 사례입니다.다만, 국방 등을 이유로 수도가 아닌 곳에 전략적으로 위치한 사례들도 있습니다. 이스라엘우주국(텔아비브), 캐나다우주국(퀘벡), 독일우주청(쾰른), 인도우주연구기구(벵갈룰루)가 주요 사례입니다. 특히 이스라엘우주국은 안보차원에서 가자 지구 북쪽의 팔마힘 공군기지에 있습니다. 이스라엘 첫 인공위성을 발사한 장소이면서 각종 미사일 시험발사도 이뤄지는 요충지라는 점 등을 고려한 것으로 보입니다.미국의 투자은행인 모건 스탠리는 전 세계 우주산업 규모가 2040년까지 1조 달러(1200조원)로 급성장한다고 전망했습니다. 한 우주 전문가는 “항공우주청 신설은 항공우주전문가들의 오랜 숙원”이라면서도 “정치적인 결정을 떠나 국익, 과학적 차원에서 바라보며 올바른 조직 구성 형태와 입지에 대해 논의해야 할 시점”이라고 조언했습니다.

ICT부 뉴스룸

코로나 힐링 걷기, 시각장애인과 남산 걸어요

최훈길 기자 2022.05.21

[김정유의 웹툰파헤치기] 몰입도 높은 ‘로판’…리디 ‘공작님의 말씀을 거역하면’

김정유 기자 2022.05.21

[재송]20일 장 마감 후 주요 종목 뉴스

강민구 기자 2022.05.21

고팍스, 300억 추가 투자 유치…기업가치 3700억

김국배 기자 2022.05.20

카카오엔터, 마블 코믹스 웹툰 <토르> 론칭

김현아 기자 2022.05.20

아태협 ‘옥류관’, 제품 구입 시 NFT 쏜다…영구할인 혜택

이대호 기자 2022.05.19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